상단여백
HOME 종합
별처럼 빛나는 국악그룹 별樂 산청서 만나요오는 6일 오후3시 기산국악당 토요상설공연
최광용 기자 | 승인2019.07.04 15:04
   
▲ 옛 민요와 오늘의 민요를 재해석해 새로운 민요의 모습을 보여주는 국악그룹 ‘별樂’의 무대가 산청군 기산국악당에서 펼쳐진다.(사진/산청군)

(산청/최광용 기자) = 옛 민요와 오늘의 민요를 재해석해 새로운 민요의 모습을 보여주는 국악그룹 ‘별樂’의 무대가 산청군 기산국악당에서 펼쳐진다.

오는 6일 오후 3시 단성면 남사예담촌 내 기산국악당 열리는 이번 공연은 ‘토요상설공연 해설이 있는 기산이야기 - 治癒樂 힐링콘서트’의 하나로 열린다.

기산국악제전위원회가 주관, 문화체육관광부, 한국관광공사가 후원하는 이번 공연은 누구나 무료로 관람가능하다.

‘별樂’은 4명의 개성 있는 경서도 소리꾼과 3명의 쟁이들로 결성된 공연예술 단체다. 별처럼 빛나는 우리음악을 별난 생각을 가지고 새로운 감각으로 독특하게 재해석해 국악과 대중의 자유로운 소통을 추구한다. 지금을 살아가는 우리들의 생각을 옛 노래인 민요와 결합, 실현하여 오늘의 민요, 새로운 민요의 모습을 보여주는 팀이다.

기산국악당 토요상설공연은 지난 5월부터 7월까지 매주 토요일 오후 3시에 열리고 있다. 젊고 재능 있는 국악인들의 다채롭고 열정적인 무대로 채워진다.

산청군 관계자는 “한국에서 가장 아름다운 마을 제1호 남사예담촌에서 가족과 함께 즐거운 추억도 만들고 우리 국악의 현대적인 모습도 즐겨보시길 권한다”고 말했다.


최광용 기자  ckr8276@naver.com
<저작권자 © 경남도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광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남 거창군 거창읍 거열로 162-1   |  Tel : 055)944-0340  |  Fax : 055)945-8257
명칭 : 인터넷신문  |  제호 : 경남도민뉴스  |  등록번호 : 경남 아 02311  |  인터넷신문등록일 : 2015년 04월 22일
발행연월일 : 2015년 5월 7일  |  발행인·편집인 : 백형찬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형찬
Homepage : www.gndnews1.com  |  E-mail : gc9811@hanmail.net
Copyright © 2019 경남도민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