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2 (금)

  • 맑음동두천 29.6℃
  • 맑음강릉 28.2℃
  • 연무서울 29.9℃
  • 맑음대전 30.8℃
  • 구름조금대구 32.2℃
  • 맑음울산 28.6℃
  • 맑음창원 28.4℃
  • 구름많음광주 28.3℃
  • 박무부산 26.1℃
  • 맑음통영 24.5℃
  • 구름많음고창 28.4℃
  • 흐림제주 25.3℃
  • 구름조금진주 29.7℃
  • 맑음강화 27.5℃
  • 맑음보은 30.3℃
  • 맑음금산 30.1℃
  • 맑음김해시 28.1℃
  • 맑음북창원 31.4℃
  • 맑음양산시 30.9℃
  • 맑음강진군 29.0℃
  • 구름조금의령군 32.2℃
  • 맑음함양군 31.5℃
  • 구름조금경주시 28.2℃
  • 맑음거창 29.5℃
  • 맑음합천 31.4℃
  • 구름조금밀양 31.8℃
  • 구름많음산청 30.6℃
  • 맑음거제 26.7℃
  • 맑음남해 27.5℃
기상청 제공

울산교육청, 울산교사노조와 단체교섭 시작

후생복지와 전문성 보장 등 417개 항 교섭

 

[경남도민뉴스] 울산광역시교육청은 울산교사노동조합과 ‘2024년 단체교섭’에 들어갔다.

 

이번 단체교섭은 2020년 4월 단체협약 체결 이후 4년 만에 추진되는 것으로 기존 합의보다 290개 항이 많은 417개 항에 대해 교섭이 진행된다.

 

울산교사노조는 교원의 ‘후생복지와 전문성’ 보장, ‘근무조건과 교육환경’ 개선, ‘교육활동 보호와 업무경감’, ‘유아, 상담, 영양, 보건, 특수, 진로교육의 내실화’ 등을 요구했다.

 

울산교육청은 10일 시교육청 공감회의실에서 천창수 교육감과 박광식 울산교사노조 위원장 등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2024년 단체교섭 개회식(1차 본교섭위원회)’을 열었다.

 

양측은 개회식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실무 교섭에 들어가며 원만한 합의가 도출될 수 있도록 협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천창수 교육감은 “교원의 실질적인 권익을 보장하고 근무 여건이 나아지도록 울산교사노조와 충실히 소통하겠다”라며 “행복한 교육공동체를 만들어 가는 우리 교육청의 노력에 울산교사노조가 힘을 보태주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포토뉴스



의료·보건·복지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라이프·게시판

더보기